동구, 마을공동체 만들기 12개 사업 선정

총 5천만원 사업비…사업별 200만원에서 900만원까지 지원

가 -가 +

정종식 기자
기사입력 2021-05-03 [18:30]

올해 울산 동구 마을공동체 만들기 지원사업에 총 12개가 선정됐다.

 

동구청은 지난 29일 동구청 2층 상황실에서 마을공동체위원회를 열고, `2021년 마을공동체 만들기` 지원사업을 선정했다.

 

지난달 3월 8일부터 26일까지 공모기간을 거쳐 접수된 19개 사업에 대해 사업계획서 검토, 현장실사 및 1차ㆍ2차 심사를 통해 사업적합성, 효과성 등 5개 항목에 대한 심의를 거쳐 지원사업 및 지원금을 최종 결정했다.

 

선정된 사업으로는 우리집으로 ON 주말아카데미(방어동), 역사로 마을을 디자인하다(일산동), 우리가 함께 꿈꾸는 마을놀이터 `우리동네에서 놀자`(화정동), 전통주로 빚는 인생테라피(전하2동), 국화향 가득한 남목마을 만들기(남목1동) 등 주민모임 형성사업 2개, 공동체 활성화사업 6개, 생활환경 개선사업 4개 총 12개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단체에는 총 5천만원의 사업비로 사업별 200만원에서 900만원까지 지원되며 5월부터 10월까지 주민들이 직접 사업을 기획하고 추진하게 된다.

 

동구청 관계자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마을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지원하고 있는데, 올해는 어느해 보다 더 제안건수가 많았을 정도로 주민들의 관심이 높았다"며 "올해 선정된 특색 있는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마을의 회복을 도와 활기찬 마을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종식 기자

정종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울산광역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