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한시 생계지원` 1만1천795세대 59억원 지급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4차 맞춤형 피해대책에 따라 신청 접수

가 -가 +

김지은 기자
기사입력 2021-06-24 [19:28]

 울산시는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4차 맞춤형 피해대책에 따라 `한시 생계지원 사업`을 신청 접수를 받은 결과 총 1만1천795세대를 선정해 총 58억8천580만원을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피해 지원사업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 위기가구` 1만 539세대와 소득 감소에 대한 증빙자료가 없어 신고서만 제출해 심의위원회를 거쳐 선정된 1천217세대, 농ㆍ임ㆍ어업인 바우처 지급 대상 39세대다. 울산시는 1차(25일), 2차(28일)로 나눠 대상 세대당 50만원씩 지급(계좌이체)할 계획이다.

 

 다만 타 사업 중복에 대해 지급이 제외된 대상자는 오는 30일까지 이의신청을 접수 받아 7월 중에 지급할 계획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이번 한시생계지원 지급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 해소와 생활 안정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은 기자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울산광역매일. All rights reserved.